"갤럭시S8은 안전합니까?" 구미 배터리 시험장 공개한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2016년 하반기 갤럭시노트7 발화 사태의 미숙한 대처로
국내는 물론 가장 큰 시장인 미국 소비자들의 신뢰를 잃은 상태다.

갤럭시S8 출시를 앞둔 삼성전자는 씨넷닷컴 취재진에게 경북 구미시
에 위치한 배터리 테스트 현장을 이례적으로 공개했다.

이 곳에서는 최대 6만여 개의 배터리를 65.5℃ 고온으로 가열하고,
송곳으로 구멍을 내고, 실제 소비자가 쓰는 환경보다 더 가혹하게
최대 6일간 충전과 방전을 반복한다.

삼성전자는 이렇게 철저한 테스트 과정을 거친 갤럭시S8을 4월 21일
국내 정식 출시한다. 사전예약에 참여하면 18일부터 선개통이 가능하다.

정보

Duration : 4분 5초
Lisence : youtube
자막 : 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