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홈쇼핑, 17일부터 마스크·손소독제 판매

공영홈쇼핑이 마스크와 손소독제 판매방송을 긴급편성해 17일부터 진행합니다.
마스크는 100만 개, 손소독제는 14만 개를 판매합니다.
공영홈쇼핑은 중소벤처기업부 등과 전국의 마스크 제조업체 43곳을 긴급하게 섭외해 물량을 확보했습니다.
공영홈쇼핑은 우선, 17일과 19일에 1차 판매방송을 진행합니다.
17일에는 손소독제 2만 개를 판매합니다.
5개씩 4천 세트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19일에는 마스크 15만 개를 판매합니다.
마스크는 40개씩 3천750세트를 공급할 예정입니다.
공영홈쇼핑은 물량이 한정적이기 때문에 1명당 1세트로 구매를 제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중기부는 중국에 진출한 우리 중소기업의 안전한 공장 재개를 위해 마스크 1만 개를 구호물품으로 지원했습니다.
또, 국내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에게 마스크 30만 개를 지원합니다.
(영상취재: 박상훈 / 영상편집: 이승준)
중기부는 중국 내 한국중소기업에 대한 구호물품 추가 지원방안을 마련하고, 국내 소상공인 지원을 확대하기 위한 예비비 확보도 추진할 방침입니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코로나 #마스크 #손소독제

정보

Duration :
Lisence : youtube
자막 : 있음